[DA:박스] ‘타짜 : 원 아이드 잭’ 개봉 첫날 1위…시리즈 사상 최고 오프닝

입력 2019-09-12 09: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개봉 전 전체 예매율 1위를 차지하며 흥행파워를 입증한 ‘타짜: 원 아이드 잭’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를 석권하며 추석 연휴 장악에 나섰다.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이 개봉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흥행 질주에 시동을 걸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이 개봉 첫날인 11일 33만 2147명의 관객을 동원하며(누적 관객 수 348,759명)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24만 4211명), ‘힘을 내요, 미스터리’(5만 5268명) 등 함께 개봉한 경쟁작을 모두 제친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쾌조의 흥행 스타트를 알리며 추석 최고 기대작다운 행보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누적 관객 수 568만, 401만 관객을 동원하며 한국 프랜차이즈 영화의 흥행 에이스로 자리매김한 ‘타짜’(13만 6950명)와 ‘타짜-신의 손’(20만 1749명)은 물론 역대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 최고 흥행작인 ‘내부자들’(23만 949명)의 오프닝 스코어까지 가뿐히 넘기며 ‘타짜’ 시리즈의 흥행 불패 신화를 예고했다.

한편 ‘타짜: 원 아이드 잭’이 추석 연휴의 시작을 맞이해 특별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박정민, 최유화, 우현, 이광수는 진심 어린 추석 인사를 건네 눈길을 끌었다. 네 사람은 “가족분들과 함께 맛있는 것도 많이 드시고, 따뜻하고 풍성한 한가위 보내세요”라는 말과 함께 “추석엔 타짜 원 아이드 잭!”이라며 관객들의 발걸음을 재촉해 미소를 자아냈다. 기분 좋은 추석 인사를 전한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박스오피스와 좌석판매율 1위를 차지하는 등 초반부터 뜨거운 흥행세를 보여주고 있다.

추석 개봉작 중 유일한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임에도 불구하고 개봉일 박스오피스 1위를 석권하며 흥행 질주 중인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