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나인 “오디션 조작 논란, 연습생들 심정 이해가더라”

입력 2019-10-17 13: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뉴스1

원더나인 “오디션 조작 논란, 연습생들 심정 이해가더라”

그룹 원더나인이 최근 불거진 오디션 프로그램 조작 논란에 입을 열었다.

17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선 원더나인 미니 2집 ‘Blah Blah'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원더나인은 MBC 오디션 프로그램 ‘언더나인틴’에서 탄생한 프로젝트 그룹이다. MBC가 낳은 아들이지만 방송을 통한 노출이 많지 않았다.

이에 대해 이승환은 “우리가 더 노력해야할 부분이다. 더 노력해서 잘 하면 MBC에서도 우리에게 기회를 주지 않을까 싶다”라고 바람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최근 불거진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조작 논란에 대해 신예찬은 “우리도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이다. 소식을 접하고 여러 연습생들의 심정이 이해가더라. 본인의 뜻대로 되지 않았다는 생각에 안타까웠다”고 마음을 전했다.

타이틀곡 ‘속삭여(Blah)’는 닿고 싶은 사람에게 하루 종일 속삭인다고 표현한 강렬한 신스 사운드와 몽환적인 분위기를 연출한 퓨처 알앤비 댄스 장르다. 앨범 프로듀서 프라임보이 주도하에 원더나인 멤버 전원이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총 6개 노래가 수록된 새 앨범은 오늘(17일) 저녁 6시 공개.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