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中 주시무 감독 ‘멀리 떨어진 사랑’ 캐스팅

입력 2013-02-12 10:44:09

연기자 박해진. 스포츠동아DB

연기자 박해진이 중국의 거장 주시무 감독이 연출하는 드라마의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박해진은 26부작 드라마 ‘멀리 떨어진 사랑’의 주인공 심안 역으로 최근 출연을 결정했다.

주시무 감독은 개그맨 겸 배우로 1977년부터 많은 히트작을 낸 중국의 유명 감독이다.

박해진의 중국 데뷔작인 드라마 ‘첸더더의 결혼기’를 본 후 꾸준히 러브콜을 보내왔다.

박해진이 맡은 심안은 모든 것을 가졌지만 절절히 사랑했던 한 여자에게 배신당하면서 마음을 닫은 캐릭터다.

박해진은 “나를 믿고 오랜 시간 기다려준 주시무 감독에게 감사함을 전한다”며 “현재 출연 중인 드라마 ‘내딸 서영이’를 잘 끝내고 ‘멀리 떨어진 사랑’에 몰입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시무 감독은 박해진을 응원하기 위해 27일 중국 텐진에서 진행되는 박해진 영화관 개관식에도 직접 참석할 계획이다.

‘멀리 떨어진 사랑’은 올해 하반기 방영을 확정했고, 4월부터 촬영을 시작한다.

스포츠동아 김민정 기자 ricky33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트위터 @ricky337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