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이슈] 홍현희, ‘웃찾사’ 흑인분장 논란…국내외 비난 거세

입력 2017-04-21 14:41:00

[DA:이슈] 홍현희, ‘웃찾사’ 흑인분장 논란…국내외 비난 거세



개그우먼 홍현희가 SBS 예능프로그램 ‘웃찾사-레전드매치’(이하 ‘웃찾사’)에서 한 흑인 분장이 논란을 야기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검은색 피부를 연출, 인종차별적인 개그를 선보인 그의 행동에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까지 비난이 빗발치고 있다.

문제는 지난 19일 SBS를 통해 전파를 탄 ‘웃찾사’ 방송의 내용 중 홍현희가 아프리카 흑인 추장 분장을 하고 춤을 추는 모습 때문이었다. 개그의 소재로 분장을 이용해 희화화했다는 사실이 공분을 일으킨 것이었다.



방송이 나간 직후 방송인 샘 해밍턴은 공개적으로 홍현희의 개그를 비난했다. 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이번에 ‘웃찾사’에서 홍현희 흑인 분장하고 나왔는데.. 진짜 한심하다! 도대체 이런 말도안되는 행동 언제까지 할 거야? 인종을 그렇게 놀리는게 웃겨? 예전에 개그방송 한 사람으로서 창피하다!”라고 말하며 “분장자체 문제 아니라고 했지만, 만약에 제가 한국인 흉내내려고 분장했으면 문제 아니라고 생각할까요?”라고 거세게 비난했다.



뿐만 아니라 미국의 매체 버즈피드(BuzzFeed)는 ‘웃찾사’ 중 홍현희의 방송분을 설명하며 “사람들은 단지 캐릭터의 검은 피부 때문에 화가 난 것이 아니다. 그들은 겉으로 드러난 모든 것들에 대해 분노했다. 또 모든 인종에게 이것은 불편하게 느껴진다”라고 말하며 해당 방송의 내용에 대해 강력히 비난했다.

홍현희의 SNS에도 해당 방송을 본 네티즌들의 질타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비슷한 사례로 한 차례 문제가 제기된 바 있음에도 불구하고 홍현희의 행동은 당연히 가벼워 보일 수밖에 없는 부분이기 때문이다. 현재 SBS 측은 “확인 중”이라고 말하며 공식적인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