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김준희 “16살 남친 이대우, 이상형에 100% 부합”

입력 2017-09-12 09:47:00


‘비디오스타’ 김준희 “16살 남친 이대우, 이상형에 100% 부합”

16살 연하남과 공개 열애 중인 김준희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찾아온다.

12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의 ‘럭셔리, 잇셔리 특집! 품격 있는 그녀’ 편에서는 미모, 재력, 인기, 인맥, 없는 것 없이 다 가진 연예계 매력 부자 유서진, 김준희, 김혜진, 이유애린이 자신의 매력을 맘껏 선보일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최근 16살 연하와 열애를 공개한 김준희가 ‘비디오스타’를 통해 남자친구 이대우와 최초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김준희와 이대우는 부산과 서울에 떨어져 생활하는 장거리 커플인 탓에 평소 종일 연락을 하며, 하루에 40분만 끊겨도 난리가 난다고 전했다.

남친 이대우는 김준희가 전화를 걸자마자 곧바로 전화를 받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여자친구 어디가 예쁘냐는 MC의 질문에 “내 눈엔 다 예쁘다”며 이어 “김준희는 내 첫사랑”이라고 밝혀 달콤한 사랑꾼 면모를 드러냈다.

김준희 역시 지금의 남친이 평소 그리던 이상형에 100%부합한다면서, 보디빌더다운 우월한 피지컬과 자상한 면모를 자랑해 여자MC들을 배 아프게 했다.

또한, 김준희는 자신의 어머니가 동대문 큰손으로 유명하다며 지금껏 자신에게 투자한 금액이 30억이 넘는다는 사실을 공개했다. 과거 김준희의 어머니는 사업을 하며 외동딸로 혼자 커왔던 김준희가 안쓰러워 물질적인 부분으로나마 부족한 사랑을 채워주려 했던 사실을 밝혔다. 김준희는 “지금은 반대로 어머니께 용돈도 드리며 보살피고 있다“며 효녀로서의 모습을 전했다.

김준희·이대우 커플의 최초 전화 연결은 12일 저녁 8시 30분 ‘비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이수현 기자 sh_lee00@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