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아침’ 이상우, 6평짜리 ‘대관령 하우스’ 공개

입력 2017-10-12 10:47:00
프린트
크게보기

‘좋은 아침’ 이상우, 6평짜리 ‘대관령 하우스’ 공개

‘좋은 아침’하.우.스에서는 지난 9월 28일 방송된 꿈을 찾아 대관령으로 떠난 가수 이상우의 소형주택 이야기가 이어졌다.

12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 아침’하.우.스(하나뿐인 우리 집 스토리)에서는 '그녀를 만나는 곳 100m 전'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남긴 90년대 최고의 가수이자 배우로도 활약한 이상우가 대관령을 찾아온 데에는 특별한 이유를 공개했다.

그리고 함께 공개된 ‘가을 특집’ 1탄에서 공개된 한 폭의 그림 같은 6평짜리 소형주택. 대관령에 기후에 딱 맞게 모양부터 자재까지 일일이 신경 썼다고 한다.

주방, 욕실, 심지어 다락까지, 없는 게 없는 6평짜리 작은 집은 사방에 있는 창 덕분에 집 안에서도 자연을 볼 수 있다. 심지어 화장실에도 통창을 설치해 코스모스를 보며 샤워(?)도 즐길 수 있다고.

가수 이상우가 대관령에 와서 가장 반한 것은 다름 아닌 신선한 채소라는데, 조그마한 텃밭에서 직접 키우는 채소들은 한번 맛보면 멈출 수 없다고 한다. 집 근처에서 카페를 운영하며 제2의 삶을 준비하는 중이라는 가수 이상우. 그가 음악 마을을 만들기 위해 대관령에서 준비하고 있는 것들을 짚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나무가 우거진 숲 속에 공연장을 만들 예정이라는 가수 이상우는 ‘좋은 아침’ 하.우.스 시청자들을 위한 깜짝 공연까지 선보여 감동을 안겼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좋은 아침’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