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 여신’ 무치미야, 여성들의 워너비 스타

입력 2018-01-10 19:40:00


‘요가의 여왕’ 무치미야가 관심을 끌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볼륨 몸매를 드러낸 채 고난도의 요가 동작을 선보인 무치미야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172cm의 큰 키에 50kg으로 탄탄한 몸매와 예쁜 미모를 자랑했다.

1987년생인 무치미야는 17세에 요가를 시작했다. 이후 요가 방송을 통해 유명세를 얻어 현재는 프로그램 MC, 배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중국의 한 매체는 “‘요가 여신’ 무치미야가 여성들의 워너비 스타로 자리잡았다”고 극찬하기도 했다.

한편 무치미야는 중국에서 요가를 전파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a.com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