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훈남정음' 황정음, 두려움 없던 다이빙 "역시 믿보황"

입력 2018-05-19 13:02:00
프린트
크게보기

'훈남정음' 황정음, 두려움 없던 다이빙 "역시 믿보황"

'훈남정음' 황정음이 다이빙 선수로 완벽 변신했다.

19일(오늘) SBS 수목드라마 스페셜 ‘훈남정음’ (극본 이재윤, 연출 김유진) 측은 황정음의 다이빙 촬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정음'이 다이빙 선수로 대회에 참가한 과거 장면을 담았다. 물에 대한 트라우마를 갖게 된 '정음'의 과거와 현재를 관통하는 중요한 장면인 만큼, 높은 집중력이 필요했던 장면.

황정음은 ​촬영 시간에 한참 앞서 수영장에 도착해 물 적응 훈련을 스스로 한 것은 물론, 실제 다이빙 국가대표 선수 출신 코치의 지도하에 다이빙 자세를 반복해 연습했다. 다이빙 점프대 끝에 서서 발끝을 들고, 양 팔을 반듯하게 벌리는 등 입수 전 다이빙 자세를 흐트러짐 없이 선보여 스태프들의 박수를 받았다는 후문.

사실 황정음은 전직 다이빙선수 출신 '정음' 캐릭터를 위해 약 두 달여간 수영 연습을 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 덕분인지 아찔한 10M 높이의 다이빙 점프대에 올라서서도 강한 집중력을 보이며 무사히 리허설과 촬영에 임했다고.

‘훈남정음’ 제작진은 “왜 황정음이 믿보황(믿고 보는 황정음)이 됐는지 알 수 있었다”면서 “이 한 장면을 위해 수개월 동안 노력해왔고, 실제 촬영도 아주 순조롭게 이뤄냈다. 한 장면 한 장면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에 감탄했다”고 전했다.

한편 ‘훈남정음’은 드라마 ‘탐나는도다’, 영화 ‘레드카펫’, 싸움’ 등을 집필한 이재윤 작가의 신작으로 '원티드', '다시 만난 세계'를 공동 연출한 김유진 PD가 연출을 맡았다.

사랑을 거부하는 비연애주의자 '훈남'(남궁민 분)과 사랑을 꿈꾸지만 팍팍한 현실에 연애포기자가 된 '정음'(황정음 분)이 연애불능 회원들의 솔로 탈출을 도와주다가 사랑에 빠져버린 코믹 로맨스로 '스위치-세상을 바꿔라' 후속으로 23일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