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박희순, 봉만대 감독 신작 ‘떼인 돈…’ 검토 中

입력 2018-10-11 11:03:00
프린트


[공식입장] 박희순, 봉만대 감독 신작 ‘떼인 돈…’ 검토 中

배우 박희순이 봉만대 감독과 작품에서 조우한다.

11일 한 매체는 “박희순이 봉만대의 ‘떼인 돈 받아드립니다’ 출연을 결정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라고 보도했다.

‘떼인 돈 받아드립니다’는 추심업자가 떼인 돈을 받아내기 위해 부모가 도망간 남매 곁을 지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 에로 영화계의 거장 봉만대 감독의 신작으로 에로 영화가 아닌 휴먼 코미디 영화로 알려졌다.

박희순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관계자는 동아닷컴에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박희순은 남매를 통해 자신을 뒤돌아보게 되는 추심업자 역할을 제안 받았다.

올해 영화 ‘머니백’ ‘마녀’ ‘물괴’를 통해 관객들을 만난 박희순은 지난 여름 ‘광대들’ 촬영을 마쳤다. 박광현 감독이 연출한 단편 영화 ‘별리섬’의 공개를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