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빈우, 모델→배우→엄마→커머스에디터…제 2의 삶 시작

입력 2019-04-18 08:37:00
프린트
크게보기

김빈우, 모델→배우→엄마→커머스에디터…제 2의 삶 시작

연기자 김빈우가 커머스 에디터로서 변신하고 본격적인 인플루언서의 활동의 시작을 알렸다.

김빈우는 2001년 슈퍼모델로 데뷔해 드라마 '금쪽같은 내새끼', '난 네게 반했어', '엄마도 예쁘다', '수상한 가족', '환상거탑', '불굴의 차여사' 등 다양한 드라마에서 밝고 트랜디한 캐릭터를 개성있고 안정된 연기를 보여주었으며, '특종 연예 인사이드', '패션 오브 크라이'에서는 메인 MC로 활약하며 센스있는 입담을 자랑했다.

2015년 결혼 후 두 아이의 엄마로 생활하며 자신은 물론 아이와 함께한 평범한 일상생활 등 소소한 이야기들을 SNS를 통해 공개하며 수많은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김빈우는 최근 뷰티, 패션, 라이프스타일 크리에이터 토탈 매니지먼트사 린브랜딩과 손잡고 커머스 에디터로 새로운 활동을 펼치며 제2의 삶을 시작했다.

특히 김빈우는 출산 후 일상, 육아에 대한 이야기는 물론 건강하게 다이어트 하는 방법 등 본인이 알고 있는 정보를 솔직하고 진솔하게 공유해 비슷한 고민을 가진 팬들의 공감을 얻었다. 본인의 체중 조절 과정도 과감없이 공개하는 것은 물론 팬들의 궁금증에도 성실하게 답변해 주며 적극적인 소통을 이어가 파워 인플루언서로 자리매김 했다.

또한 본인이 사용하는 제품인 샴푸, 음료, 다이어트, 이너뷰티 등도 이미 완판 시키는 등 남다른 행보를 보이고 있으며, 향후 본인이 직접 기획하고 참여한 제품 런칭도 앞두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다양한 분야에서 본인의 아이덴티티를 확실하게 보여주고 있는 김빈우는 2019년 커머스 에디터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