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친X, 어디서 추태야” 태연, 악플러 DM 공개

입력 2019-05-17 13: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한 누리꾼의 악플을 공개했다.

태연은 17일 자신의 SNS에 한 누리꾼이 보낸 DM을 캡처해 공개했다. 내용인 즉 이 누리꾼은 태연에게 "미친X"이라고 욕설을 퍼부으며 "어디서 추태부리냐? 남자가 그리도 없드냐. 있을 때 잘하지 지X이야 진짜"라며 "인스타는 니 팬들이랑 소통하는 공간 아니니? 드럽게도 남은 미련 보이며 추악질 하는 꼬라지 팬들한테 보여주고 미안하지도 않음?"이라고 악의적 비난을 쏟아부었다.

태연은 SNS에 자신이 좋아하는 시 몇 편을 공개했는데, 이를 두고 이 악플러가 억측성 비난을 가한 것으로 추측된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