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환, 성폭행 뒤 노래방 기계로 노래까지…마약 했나?

입력 2019-07-18 09:3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강지환, 성폭행 뒤 노래방 기계로 노래까지…마약 했나?

배우 강지환이 성폭행 혐의에 이어 마약 검사를 받게 됐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8시 뉴스’에서는 경찰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강지환의 마약 검사를 의뢰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8시 뉴스’에서는 피해 여성들이 처음 시도를 신고했을 때부터 경찰의 출동까지 40분을 기다려야 했다고 보도했다. 또 당시 강지환은 노래방 기계로 노래를 부르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당시 강 씨의 행동에 이해하기 힘든 부분이 많았다고 말했다. 또 피해자들이 있는 방으로 안내한 건 강지환이라고 말하며 이를 바탕으로 경찰이 강지환에 대한 마약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피해 여성의 몸에서 강지환의 DNA를 발견했다고 덧붙이며 아직 강지환의 마약 검사에 대한 결과는 나오지 않았다고 전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