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컷] 홍석천-설리 초밀착 투샷 “오빠 옆에선 안전해”

입력 2019-08-13 09: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석천-설리

홍석천-설리 초밀착 투샷 “오빠 옆에선 안전해”

방송인 홍석천이 설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홍석천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상 예쁜 설리. 참 예쁘고 솔직하고 멋지다”며 “오빠 옆에선 안전한 거 알지? 행복이 첫째야. 행복하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홍석천과 설리가 JTBC2 ‘악플의 밤’ 스튜디오를 배경으로 함께 미소 짓는 모습이 담겨 있다. 얼굴을 맞댄 채 초밀착한 모습으로 두 사람의 남다른 친분을 엿볼 수 있다.

누리꾼들은 홍석천 설리 투샷에 “탑게이형” “홍석천 오빠 좋은 사람 같다” “행복이 첫째라는 얘기가 뭔지 너무 알겠다. 설리도 대단한 멘탈이지만 석천오빠가 더 갑”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