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세 미혼’ 김승수, 원시 부족과 결혼? 헉

입력 2019-09-10 09: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48세 미혼’ 김승수, 원시 부족과 결혼? 헉

배우 김승수가 뉴기니 원시 부족 라니 족의 파격적인(?) 결혼 조건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지난 9일 밤 11시 첫 방송된 MBN 크로스 컬처 프로젝트 ‘오지GO’(오지고)는 김병만, 윤택, 김승수가 라니 족을 만난 이야기가 그려졌다. 1회 시청률은 평균 2.800%(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기준), 최고 3.516%를 기록했다. 첫 방송부터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한 ‘오지GO’는 월요병을 날려버릴 야생 힐링 예능의 탄생을 알리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이날 방송에서 김승수는 “돼지 네 마리만 있어도 결혼이 가능하다니 놀랍다”며 라니 족 문화에 강한 호기심을 보였다. 이어 그는 “결혼 방향을 틀어보는 것도 좋겠다”라는 폭탄 발언으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에 윤택은 “형은 돼지 천 마리도 가능할 것 같다. 좋은 기회일 수도 있다”고 거들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를 지켜보던 부족민 역시 “48세인 김승수가 결혼을 하지 못했다는 것이 놀랍다”면서 “그 보다 2살 어린 어머니께서는 자녀를 12명이나 두셨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정글인 김병만과 자연인 윤택은 8년 차 경력의 노련미를 유감없이 발휘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김병만은 세 사람 중 가장 빠르게 현장에 적응하며 라니 족의 사냥 도구를 다루고 함께 밤 사냥에 나서는 등 오지 전문가의 모습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윤택은 누구에게나 자연스럽게 다가가는 특유의 친화력과 바디 랭귀지 만으로 라니 족과 소통하며 미소 짓게 만들었다.

‘오지GO’는 매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 된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