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택배 관련 스미싱 주의하세요”

입력 2019-01-31 14: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팸차단 서비스를 하는 후후앤컴퍼니는 설 명절을 앞두고 택배 업체를 사칭하는 스미싱 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31일 밝혔다.

택배 주소지 변경요청이나 분실 보상처리 등의 내용이 담긴 문자에 포함된 주소(URL)를 이용해 악성코드를 설치하는 식이다. 피해 예방을 위해 우선 의심스러운 URL은 절대 클릭하지 않고, 설정에서 ‘출처를 알 수 없는 앱 설치하지 않기’를 활성화 하는 것이 필요하다. 또 사전에 통신사 고객센터를 통해 소액결제 금액 한도를 낮추거나 스미싱 탐지 기능이 탑재된 ‘후후’ 같은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하는 것도 좋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