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증강현실 동물원’ 개장

입력 2019-08-12 14: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K텔레콤은 13일 서울 올림픽공원과 여의도공원에 ‘증강현실(AR) 동물원’을 연다. 이번에 선보인‘점프 AR동물원’은 SK텔레콤의 AR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점프 AR’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에서 점프 AR을 실행한 뒤 잔디밭을 향해 비추면 공상과학(SF) 영화처럼 바닥에서 섬광이 일어나면서 ‘자이언트 캣’이나 ‘자이언트 비룡’이 나타난다. ‘레서판다’나 ‘웰시코기’같은 귀여운 미니동물도 만나 볼 수 있다. SK텔레콤은 AR동물들이 움직일 때마다 수만 가닥의 털의 흩날림과 근육의 미세한 움직임 등을 표현하기 위해 직접 개발한 ‘T리얼 렌더링 기술’을 적용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