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혁야구재단, 제7회 희망자선 골프대회 개최

입력 2018-10-26 09:32:00
프린트


[동아닷컴]

재단법인 양준혁야구재단(이사장 양준혁)이 2018년 29일 ‘제7회 양준혁재단배 사회취약계층 기금마련 희망자선 골프대회’(이하 ‘제7회 희망자선 골프대회’)를 경기도 용인에 있는 골드컨트리클럽에서 개최한다.

이번 대회에는 재단법인 양준혁야구재단 이사장 양준혁을 비롯해 KIA타이거즈 김세현, LG트윈스 코치 이종범, 대한육상연맹 홍보이사 이봉주, 아나운서 박지영, 추보라, 안소영, 방송인 서경석, 오초희, 탤런트 윤용현 등의 스타들과 일반 후원자 총 2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대하게 치러질 예정이다.

희망자선 골프대회는 2015년 1회 대회를 시작으로 연간 2회씩 진행되고 있으며, 대회의 수익금은 재단이 운영중인 ‘멘토리 야구단’과 사회취약계층 아동들을 대상으로 한 스포츠 보급 활동 등에 사용될 계획이다.

대회를 개최하는 양준혁야구재단의 양준혁 이사장은 “이번 대회까지 7회 대회를 치러 오면서 정말 다양한 분야의 여러 사람들과 함께 했다. 희망자선 골프대회는 참가자 분들이 저와 뜻을 함께해 준 덕분에 7회까지 꾸준히 이어올 수 있었다. 올해도 양준혁야구재단과 함께 해주시는 많은 분들께 존경의 마음을 전하며, 1회부터 7회까지 참여하여 사회소외계층에게 큰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사회취약계층과 그 자녀들을 위해 발 벗고 나서겠다”고 전했다.

‘제7회 희망자선 골프대회’는 본 경기 외에도 장타대회, 홀인원, 니어핀 등의 이벤트 경기가 진행되며, 라운딩 후 저녁 만찬 시간에는 자선경매, 경품추첨, 축하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예정되어 있다.

한편 이번 자선골프대회는 양준혁야구재단에서 주최하며 티오프는 12시 30분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