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키움 ‘두고두고 아쉬운 끝내기 패배’

입력 2019-10-22 22:4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1차전 키움 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서 두산이 9회말 오재일의 끝내기 안타에 힘입어 7-6으로 승리하며 첫 승을 신고했다.

키움 선수들이 경기 후 굳은 표정을 지으며 덕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잠실 | 김진환 기자 kwangshin00@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