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전참시’ 김동현 첫출연, 패셔니스타 매니저와 상극케미

입력 2019-07-19 08: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DA:클립] ‘전참시’ 김동현 첫출연, 패셔니스타 매니저와 상극케미

UFC 파이터 김동현이 패셔니스타 매니저와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처음 출연한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박창훈, 김선영) 61회에서는 파이터 김동현과 매니저가 공개된다.

김동현의 입사 3개월 차 매니저가 고민을 제보한다. 그는 “친해지려고 대화를 할수록 더 멀어지는 느낌”이라며 김동현과 좀처럼 친해지기 어렵다고 토로했다는 전언이어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김동현과 매니저는 패션에 대해 극명한 입장 차이를 보이고 있다. 김동현은 평소 센스 있는 패션으로 주위의 칭찬을 받는 매니저에게 왜 매일 다른 옷을 입냐고 물었고, 이에 매니저는 “전날 입은 거 입기 싫어요”라며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뽐냈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또 매니저는 제작진과 인터뷰 중 김동현의 사복 패션에 대한 냉철한 의견을 밝혔다고 전해져 좁혀지지 않는 두 사람의 ‘상극 케미’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뿐만 아니라 김동현과 매니저가 스케줄 차 대전으로 이동하면서도 또 한 번 멀어질 예정이라고 해 관심을 끈다. 김동현은 어릴 적 대전에서 살았다는 매니저에게 ‘대전의 아들’답게 대전에 대한 온갖 추억과 정보를 읊었지만, 매니저는 자신이 아직 태어나기 전이라 모른다고 답해 충격에 빠졌다고 전해져 폭소를 유발한다.

패션부터 세대까지 공통점을 찾기 힘든 김동현과 매니저의 모습은 오는 20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밤 11시 5분 방송.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