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양치승 “쓰레기 제자는 권혁수”

입력 2019-08-23 13:3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해투4’ 양치승 “쓰레기 제자는 권혁수”

트레이너 양치승이 연예인 제자들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2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의 '주먹이 운다' 특집에는 파이터 정찬성, 방송인 줄리엔강, 배우 최여진, 장진희, 개그맨 안일권, 트레이너 양치승이 출연했다.

이날 양치승은 "2PM, 김우빈, 방탄소년단 진, 성훈 등이 내 제자다"며 말문을 열었다.

양치승은 "내가 제자마다 성향에 맞춰서 다른 방식으로 트레이닝을 한다. 성훈은 격려를 해주면 안된다. '잘했다'고 하면 만족을 하고 운동을 그만하는 편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욕을 하지 않을 수 없다. 실제로 말을 세게 하는 편이다"고 털어놨다.

이어 양치승은 "방탄소년단 진은 예의가 너무 발라서 더 할 말이 없다. 운동도 열심히 하고 인사성이 바르다"며 "반면, 어떤 방식으로 해도 다 안먹히는 쓰레기 제자가 있다. 권혁수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