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리뷰] ‘연애의 맛’ 고주원, 김보미와 첫 만남…롱디 ♥예고(종합)

입력 2019-01-18 10: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DA:리뷰] ‘연애의 맛’ 고주원, 김보미와 첫 만남…롱디 ♥예고(종합)

배우 고주원의 로맨스가 서막을 열었다.

지난 17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는 고주원이 자신의 소개팅녀 김보미와 처음으로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고주원은 약속했던 기차 안에서 소개팅녀를 기다렸다. 기다리던 고주원 앞에 한 여성이 등장했고, 인사를 나눴다. 하지만 해당 여성은 팬이었고, 사진을 요청하기 위해 다가왔던 것으로 밝혀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진짜 그녀’가 나타났다. 고주원은 “맞으시죠?”라고 물은 뒤 “앉으세요”라고 그녀를 자신의 옆자리로 안내했다. 그렇게 두 사람은 처음으로 인사를 나누며 대화를 시작했다. 고주원은 “안 오시는 줄 알았다. 이 기차는 처음 타본다. 예전에 탔던 건 이런 기차가 아니었다”고 오랜만의 대화에 다소 당황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김보미는 직접 만든 도시락을 꺼내며 “맛이 있을지는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후 젓가락이 한 개밖에 없자, 고주원은 “나는 손으로 마시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유부초밥을 맛본 뒤 “맛있다. 고생 하셨겠다. 그래도 만나면 어색하지 않을까 했는데, 생각했던 것 보다 (괜찮다)”고 말했다.


김보미는 방송 출연에 대해 “고민을 많이 하긴 했다. 누군지도 모르고, 방송에 노출이 된다는 게 일반인이다 보니 부담스러운 것도 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김보미는 “부산에서 왔다”고 고주원과의 장거리 연애를 예고했다.

이어 고주원의 솔직한 마음도 공개됐다. 그는 “성격 좋으시다. 괜찮으시다. ‘연애의 맛’에 나온 여자분들 중에 제일 괜찮다. 매력 있을 것 같다”고 말하며 만족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