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버닝썬’ 의혹, 檢 “경찰청 압수수색”

입력 2019-09-27 10: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속보] ‘버닝썬’ 의혹, 檢 “경찰청 압수수색”

‘버닝썬’ 의혹에 연루된 윤모 총경에 관한 수사를 진행 중인 검찰이 경찰청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박승대)는 27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등 복수의 곳을 압수수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검찰은 '승리 단톡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린 윤 총경과 유인석 전 유리홀딩스 대표를 연결해 줬다는 의혹을 받는 녹원씨엔아이(전 큐브스)의 전직 대표 정모씨를 지난 19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업무상 횡령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 구속한 바 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