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전진 “승부욕 탓 혼수상태…신문 1면 장식”

입력 2019-07-30 08: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라디오스타’ 전진 “승부욕 탓 혼수상태…신문 1면 장식”

가수 전진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승부욕 때문에 혼수상태에 빠졌던 사연을 털어놓는다.

31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전진, 최자, 행주, 김나희가 출연하는 ‘후진은 없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전진이 승부욕 때문에 혼수상태에 빠졌었다고 털어놓는다. 10여년 전 한 방송 프로그램에서 사고를 당했다는 그는 “신문 1면에 났었어요”라며 당시의 심각성을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또한 전진은 ‘출발 드림팀’의 이상인에게 사과를 전한다. 그 이유 역시 그의 멈출 수 없는 ‘승부욕’ 때문이라고. 이를 듣던 김구라가 뜻밖의 제안으로 그를 당황케 했다는 후문.

이어 전진은 MC 윤종신의 자리를 넘보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그는 윤종신의 빈 자리에 대해 걱정을 쏟아내며 ‘라스’ 제작진에 조언까지 건넸다고. 그러나 이내 숨겨진 욕망(?)을 드러내며 웃음을 자아냈다고 알려진다.

전진은 ‘명상’에 빠진 근황을 전한다. 잡념을 다스리기 위해 명상을 시작했다는 그는 ‘무도’ 시절을 언급하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놔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켰다고.

전진은 위내시경 에피소드도 털어놓는다. 그의 시술에 의료진이 총출동했다고 알려진 가운데 충격 결과가 방송에서 밝혀질 예정. 과연 그에게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그런가 하면 이번 방송에는 전진, 최자, 행주, 김나희가 ‘후진은 없다’ 특집으로 출연해 거침없는 ‘직진 토크’로 시청자들에게 일방통행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