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환 32kg감량…“통풍 없어지고 혈압·혈당 모두 정상”

입력 2019-09-05 09:5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유재환 32kg감량…“통풍 없어지고 혈압·혈당 모두 정상”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32kg 감량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JTBC '차이나는 클라스'에는 유재환이 게스트로 출연한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환은 몰라보게 체중을 감량한 모습으로 나타나 다른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유재환은 다이어트 이유에 대해 "건강이 너무 안 좋아져서 살을 많이 뺐다"며 현재까지 32kg 감량했다고 밝혔다.

이어 "다이어트 전에는 107~108kg까지 체중이 나갔고, 통풍이 너무 심했다. 바람만 스쳐도 아팠다"며 "근데 살 빠지고 통풍이 없어지고, 혈압과 혈당도 모두 정상이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기분이 제일 좋다"고 덧붙였다.

또 유재환은 "살 빼서 뮤지션으로 다시 태어나보자는 마음이 있어서 다이어트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