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석 감독 측 “‘인턴’ 한국판 연출 결정한 바 없다” [공식입장]

입력 2019-06-10 22:0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tvN

김원석 감독 역시 ‘인턴’ 한국판의 연출을 결정하지 않았다고 답했다.

김원석 감독 관계자는 10일 동아닷컴에 “‘인턴’ 한국판 연출을 결정한 바 없다”라고 말했다.

이날 스포츠조선은 tvN ‘아스달 연대기’ 연출인 김원석 감독이 영화 ‘인턴’ 한국판의 메가폰을 잡았으며 배우 송강호가 출연한다고 단독보도했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송강호 소속사 역시 이날 동아닷컴에 “이미 고사한 작품”이라고 답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