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안재현, MBC ‘하자있는 인간들’ 출연 확정 [공식]

입력 2019-08-07 13: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연서×안재현, MBC ‘하자있는 인간들’ 출연 확정 [공식]

배우 오연서와 안재현이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만난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이 있는 여자와 외모 집착증에 걸린 남자가 서로의 지독한 외모 편견을 극복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스 드라마다.

오연서는 극 중 당찬 성격을 가진 열혈 체육 교사 주서연 역을 맡았다. 잘생긴 오빠들과 남동생 때문에 갖은 고초를 겪어 꽃미남이라면 질색하게 된 주서연을 통해 털털하면서도 꾸밈없는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매 작품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과 사랑스러운 에너지를 보여 준 오연서이기에 이번 작품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안재현은 오만함이 하늘을 찌르는 외모 집착남 이강우로 분해 주서연과 사사건건 부딪히는 티격태격 상극 로맨스를 펼친다. 흠잡을 곳 없는 외모로 겉보기에는 단단해 보이지만 남들은 모르는 비밀스런 과거 트라우마에 시달리며 살아가는 인물이다. 안재현은 코믹하고 파격적인 도전을 통해 새로운 연기 변신을 꾀할 예정이어서 빠져들 수밖에 없는 마성의 로코 남신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오연서와 안재현의 대환장 상극 로맨스를 보여줄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은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오는 11월 말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HB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