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wiz¸ 15~16일 삼성과 홈 2연전 특별 시구 마련

입력 2019-08-14 15: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야구 kt wiz(대표이사 유태열)가 15일(화)부터 수원 KT 위즈 파크에서 열리는 삼성과의 홈 2연전에 특별 시구 행사를 마련했다.

먼저 15일(목)에는 광복절 74주년을 기념해 필동(必東) 임면수 애국지사 후손인 임병무님이 시구를 한다. 필동 임면수 선생은 수원에서 태어나 삼일학교를 설립하고 독립군 양성에 기여한 근대교육가이자 수원 지역을 대표하는 독립운동가로, 건국훈장 애족장을 받았다.

이어 16일(금)에는 ‘락을 즐기는 소녀들’이란 타이틀로 활동 중인 여성듀오 ‘락킷걸’이 승리 기원 시구에 나선다. 한이슬 양이 시구를, 델라 양이 시타를 할 예정이다.

또, 이번 2연전에는 수원시 승격 70주년을 기념해, 수원시민들이 현장에서 티켓을 구매 시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할인 대상 좌석은 중앙지정석인 콕콕114존과 스카이존(5층)이며, 위즈 파크 현장매표소에서 주소지를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제시하면 구매가 가능하다.

한편, 이번 2연전까지 ‘2019 KT 5G 워터 페스티벌-수원 해수욕장’이 펼쳐지며, 1, 3루 게이트 입장객을 대상으로 마스크팩 총 1만장(1일 5000장)을 무료로 증정한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