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강남구 치매노인에 ‘스마트 지킴이’ 제공

입력 2019-09-22 18:4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K텔레콤은 서울 강남구청과 함께 관내 거주 치매노인 200명에게 실시간 위치확인 서비스 ‘스마트 지킴이’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강남구청은 2일부터 강남구 보건소 치매안심센터와 주민센터에서 60세 이상 치매노인을 대상으로 스마트 지킴이 신청 접수를 받았으며, 200명의 치매노인 보호자에게 기기를 지급하고 향후 3년 동안 해당 기기에 대한 통신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스마트 지킴이는 웨어러블 트래커로, 치매노인, 발달장애인 등 취약계층 실종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수색을 돕는 서비스다. SK텔레콤과 강남구청은 향후 스마트 지킴이를 지급받은 치매노인의 배회 및 실종을 예방하기 위한 모니터링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