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인히어’, TOP 9 결정…살벌한 탈락과 생존의 현장

입력 2019-09-30 17: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인히어’, TOP 9 결정…살벌한 탈락과 생존의 현장

MBN X AOMG의 신개념 힙합 오디션 ‘사인히어’에서 드디어 ‘AOMG 신입사원 후보’가 9팀으로 좁혀진다.

10월 3일 방송되는 MBN ‘사인히어’에서는 3라운드 프로듀서 팀 배틀이 마무리되고, 다음 라운드에 진출할 TOP 9가 마침내 밝혀지는 예고편이 공개되었다.

AOMG 소속 심사위원 박재범, 사이먼 도미닉(쌈디),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가 프로듀서로 나서 팀 배틀을 펼친 3라운드 무대는 역대급 퀄리티로 “역시 AOMG”라는 찬사를 들었다. 다음 회에서는 아직 3라운드 무대를 공개하지 않은 그레이, 우원재 팀이 무대에 오른다.

이들의 신나고 강력한 무대가 끝난 뒤, 드디어 최종 순위 결정의 시간이 다가온다. 3라운드의 룰은 5팀 중 최종 1위를 한 1팀만이 전원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고, 최하위 팀은 전원 탈락하는 것이다. 또 2~4위 팀 프로듀서는 팀원 중 한 팀을 탈락시켜야 한다.

최종 순위 점수는 각 무대마다 공개된 관객 점수에, 특별 프로듀서 자이언티와 기린 및 AOMG 패밀리인 DJ펌킨, DJ웨건, 후디, 엘로의 점수를 합산해 결정되는 만큼 관객 점수가 높았다고 해도 결코 안심할 수 없다.

피 말리는 최종 점수 발표와 1위 팀만이 전원 생존할 수 있는 현실에, 참가자들은 “아, 차라리 우리 다 같이 떨어졌으면 좋겠다”며 탄식했다.

'사인히어'는 국내 힙합 레이블로는 최초로 AOMG가 주축이 되어 신입사원을 선발하는 오디션이다. AOMG와 계약할 단 하나의 자리를 놓고, 보컬과 랩 등 분야를 가리지 않는 다양한 실력파 뮤지션들이 대결을 펼친다.

역대급 무대를 이어갈 3라운드 프로듀서 팀 배틀의 그레이, 우원재 팀 무대 및 3라운드 최종 팀 순위, 그리고 4라운드로 ‘사인’할 TOP 9가 결정되는 MBN ‘사인히어’ 6회는 개천절인 10월 3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