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영대, 핑크도 잘 받는 현실 ‘만찢남’

입력 2019-10-01 11: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영대, 핑크도 잘 받는 현실 ‘만찢남’

신예 김영대가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첫 방송을 앞두고, 대본 인증샷과 함께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내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연출 김상협/ 제작 MBC, 래몽래인)에서 남부러울 것 없이 살아가는 완벽남, 오남주 역을 맡아 열연을 예고한 김영대가 대본 인증샷을 깜짝 공개했다.

김영대는 “열심히 촬영한 ‘어쩌다 발견한 하루’가 첫 방송을 앞두고 있어 긴장 반, 설렘 반이다. 열심히 준비하고 진심을 다해 연기했으니 지켜봐 달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내일(2일) 첫 방송되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 많은 사랑과 본방 사수 부탁드린다”고 응원을 당부하기도.

앞서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로, 극 중 김영대는 A3의 리더이자 스리고 싸움 서열 1위, 전교 1등까지 놓치지 않는 완벽한 오남주를 연기한다.

또한 스리고 서열 1위인 오남주는 부족한 것 없어 보이지만 숨겨진 아픔을 가진 인물로, 가난하지만 씩씩하고 밝은 여주다(이나은 분)와 애정전선을 형성하며 올 가을 심장 떨리는 로맨스를 선물할 예정이다.

앞서 김영대는 ‘너와 나의 유효기간’, ‘좀 예민해도 괜찮아’, ‘너, 대처법’ 등 다양한 작품에서 훈훈한 외모와 흡입력 넘치는 감정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으며, kbs 뮤직 드라마 ‘별 헤는 밤’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데뷔 이래 매 작품마다 남다른 화제성으로 주목받으며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만큼 이번 작품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김영대는 현재 정재영, 이기우, 최웅, 이성우 외 다수의 신인배우들이 소속돼 있는 아우터코리아의 소속 배우로 다방면에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으며, 김영대가 출연하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오는 10월 2일(수)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