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실 이대목동병원 교수, 세계초음파의학회 ‘젊은 연구자상’ 수상

입력 2019-10-01 14: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대목동병원 영상의학과 김진실 교수가 최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제17차 세계초음파의학회에서 ‘젊은 연구자상(Young investigator award)’을 수상했다. ‘간이식 후 간동맥 폐색에 대한 진단 성능 비교: 조영증강 초음파 대 컴퓨터 단층촬영 혈관조영검사’라는 연제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진실 교수는 지난 5월에 열린 제50차 대한초음파의학회 학술대회에서는 ‘고주파 간절제술에서 간외 종양 확산 및 절제영역에서 에너지 및 접근 방법의 영향: 간 피막 조양 모델을 사용한 생체외실험’으로 젊은 연구자상을 수상한 바 있어 차세대 연구자로 주목받고 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