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강남♥이상화 결혼 “의지하며 살겠다”…김연아→조현재·박민정 총출동

입력 2019-10-12 15: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종합] 강남♥이상화 결혼 “의지하며 살겠다”…김연아→조현재·박민정 총출동

가수 강남과 스피드스케이팅 전 국가대표 이상화가 오늘(12일) 부부가 됐다.

강남과 이상화는 12일 오전 11시 서울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결혼식을 진행했다. 태진아가 주례, 이경규가 사회, 가수 김필이 축가를 맡았다.

이날 결혼식에는 연예계와 체육계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그 중 부부의 연을 맺어 준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 함께 출연한 문가비를 비롯해 SBS '동상이몽2'에 함께 출연 중인 조현재·박민정 부부가 강남과 이상화의 새 출발을 축하했다. 또 전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김연아가 의리를 과시했다.


결혼식에 앞서 취재진 앞에 선 강남은 "열심히 행복하게 살겠다"며 "내가 노력을 많이 해야할 것 같다. 노력을 많이 해서 잘 살도록 하겠다.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강남이 금메달(을 따는 것)처럼 열심히 노력해서 그런 인생을 살아보도록 하겠다"고 각오했다. 이어 2세 계획에 대해서는 "지금까지 운동만 했었으니까 같이 신혼을 즐기면서 여행도 즐기고 싶다. 1년에서 2년 뒤에 각자 즐긴 후에 (2세를 가지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결혼식 후에는 이상화와 함께 나타났다. 이상화는 "실감이 나지 않고 아직 어리둥절하다"며 "서로 의지하면서 힘든 부분을 이제 같이 얘기하면서 지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인사했다. 그러면서 강남이 결혼식 도중 이상화를 위해 춤을 추는 깜짝 이벤트를 준비한 데 대해선 "강남이 뭔가를 준비하고 있다는 의심은 있었는데 이렇게 퍼포먼스를 준비할 줄 몰랐다. 마지막에 울었다. 정말 멋있었다"고 남편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두 사람은 몰디브로 신혼 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강남과 이상화는 지난해 9월 SBS '정글의 법칙 in 라스트 인도양'에 함께 출연해 인연을 맺었다. 지난 3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고 올 초부터 결혼 준비를 해 왔다. 최근에는 예비부부로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강남은 2011년 그룹 엠아이비(M.I.B) 멤버로 데뷔한 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예능인으로 두각을 나타냈다. 이상화는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스피드스케이팅 500m 금메달,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500m 금메달,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500m 은메달을 획득해 빙상 여제로 불린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