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일전자 미쓰리’ 이혜리 “내 연기 좋게 봐주셔서 감사해”

입력 2019-10-14 15:3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청일전자 미쓰리’ 이혜리 “내 연기 좋게 봐주셔서 감사해”

가수 겸 연기자 이혜리가 겸손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혜리는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코리아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기자간담회에서 스스로의 연기에 대해 “내가 어떻게 내 점수를 매기겠나”라고 고백했다.

그는 “6회까지 방송됐는데 나도 떨리는 마음으로 봤다. 어떤 반응이 나올지 기다렸는데 좋게 봐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기대해주시고 호응해 주신만큼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 좋은 캐릭터로 남을 수 있게 열심히 연기하겠다. 앞으로도 재밌는 이야기가 펼쳐지니까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청일전자’ 직원들이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휴먼 오피스 드라마. 말단경리에서 한순간 대표이사로 등극한 이선심(이혜리)과 까칠한 상사 유진욱(김상경) 부장 그리고 오합지졸 직원들의 고군분투기를 담은 작품이다. 이혜리 김상경을 비롯해 엄현경 차서원 현봉식 이화룡 박경혜 백지원 이초아 김도연 김기남 그리고 김응수가 출연한다.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9시 30분 tvN에서 방송 중.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