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저축은행 배구단, 20일 19-20 V-리그 홈 개막전 개최

입력 2019-10-14 16: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V-리그 OK저축은행 배구단이 오는 20일(일) 오후 2시 우리카드와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홈 개막전을 시작으로 19-20시즌 대장정에 돌입한다.

올 시즌을 앞두고 새롭게 선임된 석진욱 감독과 새로운 코치진 그리고 새 외국인 선수 레오안드리치 등이 합류하며, 선수단 개편에 성공한 OK저축은행은 지난 순천 코보컵 대회에 준우승을 일궈 내는 등 지난 시즌 부진을 씻고 19-20시즌 또 한번의 기적을 위한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OK저축은행은 19-20시즌 V-리그 개막을 맞이해 홈 경기장인 상록수체육관도 새롭게 단장했다. 우선 경기장 LED보드를 새롭게 설치하였다. 1층 지정석과 2층 일반석 난간 사이에 설치된 LED 보드를 통해 선수 소개, 응원 구호, 이벤트 연출이 가능해 졌으며, 현장 관중들의 몰입도와 재미를 배가시켜 응원 분위기를 보다 다이내믹하게 이끌어갈 전망이다.

안산시의 협조를 받아 경기장 조명 교체도 완료했다. 기존 조명을 LED조명으로 교체하여 경기장 내 조도가 약 33%상승하였으며, 즉시 점·소등이 가능해 경기장내 분위기를 보다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게 되었으며,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에도 도움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 또한 2층 일반석 전 좌석에 컵 홀더를 새롭게 설치해 관중들의 관람 환경을 개선했다

OK저축은행 구단 관계자는 “팬들을 위한 관람 환경 개선을 위해 비 시즌 많은 노력을 해왔다. 연고지인 안산시에서도 적극적으로 많은 협조를 해주셔 감사하게 생각한다. 경기장 시설이 업그레이드 된 만큼 많은 분들이 경기장에 찾아주시어 OK저축은행을 응원해 주시길 부탁드린다” 고 밝혔다.

한편 OK저축은행 관계자는 “지난 시즌까지 관람객 주차장으로 활용했던 상록수체육관 옆 주차장과 상록중학교 운동장이 음악당 공사와 시설 공사로 사용이 불가함에 따라 경기장 방문 시 대중교통 이용을 권장하며, 시민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 고 전했다.

19-20시즌 OK 저축은행의 홈 개막전 관중 입장 시간은 20일 정오부터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