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가 뭐니?’ 바쁜 워킹맘 김혜연, 솔루션에 눈물

입력 2019-11-22 10:5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공부가 뭐니?’ 바쁜 워킹맘 김혜연, 솔루션에 눈물


‘공부가 뭐니?’에서 가수 김혜연이 전문가 솔루션에 눈물을 흘린다.

오늘(22일) 방송될 MBC ‘공부가 머니?’(기획 박현석/ 프로듀서 선혜윤)에서는 김혜연이 초등학교 4학년과 2학년 두 아들과 함께 출연, 생각지 못한 솔루션에 결국 눈물을 보인다.

관찰카메라를 통해 일상을 살펴본 결과, 김혜연은 많은 스케줄로 아이들과 함께 많은 시간을 보내지는 못하지만 틈이 날때마다 전화로 아이들을 챙기고 있었다. 전화로 숙제는 다했냐는 엄마의 물음에 셋째 도형이는 엄마를 위한 거짓말(?)을 태연하게 하는 모습을 보여 전문가들을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혜연의 두 아들에 대한 다각도 맞춤형 솔루션이 공개된다. 학습 방법에 대한 구체적인 솔루션과 함께 심리검사가 진행됐는데, 생각지 못한 충격적인 결과에 김혜연은 눈물을 보였다고. 이에 MC 신동엽은 “너무 슬퍼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이제부터 달라지면 되니까요”라고 말해 어떤 솔루션이 이뤄졌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일과 육아를 동시에 하고 있는 워킹맘들의 끝없는 고민을 시원하게 해결해줄 전문가들의 솔루션은 과연 어떨까. ‘공부가 머니?’는 오늘 밤 9시 45분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