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유나-엔플라잉 재현·승협, 웹드라마 ‘빅픽처 하우스’ 출연 [공식]

입력 2020-01-20 14: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AOA 유나-엔플라잉 재현·승협, 웹드라마 ‘빅픽처 하우스’ 출연 [공식]

아이돌 연습생 출신, 힘겹게 데뷔했지만 해체라는 좌절을 겪은 아이돌 등 다양한 청춘들의 현실을 담은 웹드라마가 탄생한다.

제작사 빅픽처 마트 측은 “오는 3월 공개되는 웹드라마 ‘빅픽처 하우스’에 AOA 유나, 엔플라잉 재현, 승협, 배우 최정우, 김두리 등이 출연한다”고 20일 밝혔다.

웹드라마 ‘빅픽처 하우스’는 아이돌 준비에 실패한, 혹은 계속된 실패를 겪으며 여전히 준비 중인 다섯 남녀가 음악인을 위한 셰어하우스에 살며 겪는 꿈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다. 실패를 하는 것이 실패한 인생은 아니며, 노력한 시간들이 결코 시간 낭비가 아니라 언젠가는 어떤 형태로든 빛을 발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빅픽처 하우스’ 주연에는 AOA 유나와 엔플라잉 승협, 재현 등 가요계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가수들을 비롯해 차세대 신예 배우로 주목받고 있는 최정우, 김두리 등이 캐스팅됐다.

유나는 데뷔 후 ‘싱글와이프’를 비롯해 ‘투하츠’, ‘사랑공식 11M’ 등 다양한 드라마에 출연하며 가수 뿐 아니라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혀 왔다. 승협과 재현 역시 지난 해 ‘아 남고라서 행복하다’에 함께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고 남다른 케미를 발산해 왔기에 이번 ‘빅픽처 하우스’ 속 열연에도 관심이 모아진다.

특히 세 사람 모두 고된 아이돌 연습생 기간을 거쳐 데뷔의 꿈을 이루고, 치열한 가요계에서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기 때문에 ‘빅픽처 하우스’가 전하고자 하는 바를 더욱 완벽하게 표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연극 ‘연애 플레이 리스트’ 무대에 오르며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린 최정우와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다져온 김두리 등도 호흡을 맞춘다.

‘빅픽처 하우스’는 겉으로는 아이돌 연습생 혹은 아이돌을 준비했던 사람들의 이야기지만, 어떤 형태로든 실패를 경험해본 우리 모두에게 해당되기도 하는 이야기로, 20대라면 누구나 겪어봤을 꿈, 사랑, 가족 등에 관한 보편적 고민을 다루며 보는 이들의 공감을 얻고자 한다.

한편 유나, 재현, 승협, 최정우, 김두리 등이 출연을 확정지은 웹드라마 ‘빅픽처 하우스’는 오는 3월 공개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