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리, ‘해치지 않아’ 특별출연…예민보스 완벽 변신

입력 2020-01-21 08:3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한예리, ‘해치지 않아’ 특별출연…예민보스 완벽 변신

배우 한예리가 영화 '해치지않아'에 파격 특별출연을 했다.

'해치지 않아'는 망하기 일보 직전의 동물원 ‘동산파크’에 야심차게 원장으로 부임하게 된 변호사 ‘태수’와 팔려간 동물 대신 동물로 근무하게 된 직원들의 기상천외한 미션을 그린 영화다.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강단 있는 모습과 다양한 캐릭터로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 한예리는 '해치지 않아'에서 머리부터 발끝까지 예민한 민상무 역을 맡았다.

태어날 때부터 금수저이지만 자신은 뻔한 재벌가와는 마인드부터 다르다고 자부하는 ‘락원그룹’의 CEO 민상무는 친환경, 친서민을 지향하지만 누군가 그녀의 심기를 건드리는 순간 뼛속 깊이 새겨진 갑질 유전자가 불쑥불쑥 튀어나오고 마는 예민한 성격의 소유자. 우아함은 기본, 까칠함과 도도함으로 무장한 그녀지만 ‘락원그룹’의 이미지를 위해서라면 못할 것이 없다.

민상무 역을 통해 관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한 한예리에 대해 손재곤 감독은 “전작들에서 선보인 연기가 너무 좋아서 언젠가 꼭 함께 작업해 보고 싶었다. 특별출연을 요청했는데 흔쾌히 응해주었다. 지금껏 본 적 없는 배우 한예리의 새로운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예리가 특별 출연하는 '해치지 않아'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