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토크쇼…박미선-권진영-김성은 ‘여탕쇼’ 3월 개막 [공식]

입력 2020-01-22 15: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9금 토크쇼…박미선-권진영-김성은 ‘여탕쇼’ 3월 개막 [공식]

개그우먼 박미선과 권진영, 김성은이 여탕에서 위험한 수다를 시작한다.

오는 3월 6일부터 SH아트홀에서 ‘박미선, 김성은, 권진영의 여탕Show’(이하 ‘여탕쇼’)가 막을 올린다.

‘여탕쇼’는 박미선의 최초 극장 공연으로, 은밀한 여탕에서 펼쳐지는 세 여자의 위험한 수다와 여자들끼리 모여 스트레스를 날려버릴 수 있는 유일한 토크 콘서트다.

일상에 지친 주부들의 묵은 때를 여자들끼리 모여 속 시원하게 풀어줄 ‘여탕쇼’는 박미선과 김성은, 권진영의 과감한 코미디는 물론, 위험하면서도 섹시한 성인전용 입담으로 관객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모두 선물할 예정이다.

특히 ‘여탕쇼’는 본 공연에 앞서 지난해 열린 제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서 첫 선을 보여 화제도 모은 바 있다. 당시 전석 매진을 기록, 관객들의 폭발적인 호응 속 막을 내려 서울에서 시작될 ‘여탕쇼’에 대한 기대치까지 끌어올리고 있다.

은밀하면서도 매혹적으로 관객을 사로잡을 ‘여탕쇼’는 3월 6일부터 29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일요일 SH아트홀에 열린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