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M 신곡 ‘버릇처럼 셋을 센다’ 24일 공개

입력 2020-01-23 17: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CM 신곡 ‘버릇처럼 셋을 센다’ 24일 공개

KCM의 신곡 ’버릇처럼 셋을 센다’가 24일 공개된다.

남녀의 이별을 KCM만의 독보적 애절 보이스로 그려내며 진한 감성을 전하는 이번 신곡’ 버릇처럼 셋을 센다’는 앞서 공개된 뮤직비디오 티저에서 같은 소속사 아티스트 크리사츄가 여주인공으로 열연하며 더욱 화제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

이번에 발표되는 앨범 ‘버릇처럼 셋을 센다’는 각기 다른 버전의 뮤직비디오를 제작, 세계최대 프리미엄 뮤직비디오 플랫폼VEVO를 비롯해 곰티비, 유튜브를 통해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

뿐만 아니라 박봄, 남태현, 김기태, 에일리 등 국내 메이저 아티스트들과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뮤직드라마로 재탄생 되고 있는 ‘뮤토리얼’에서 이번 신곡 ‘버릇처럼 셋을 센다’가 모티브가 되어 드라마로 탄생되며 같은날 오후 5시30분 스마일티비플러스를 통해 전파를 탄다.

뮤토리얼 제작을 맡고 있는 넷스케이프는 미디어 콘텐츠 제작과 더불어 아카데미 사업부문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KCM ’버릇처럼 셋을 센다’에피소드에서 윤창현, 장윤정, 유형준, 여상현, 신유경, 이규한, 권민정, 김태리, 김예서, 이윤경, 안재현, 김민준등 소속 신인배우를 대거 기용하며 드라마의 신선한 매력과 함께 신인배우들의 성장과 활동에 장을 마련했다는 점도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고품격 감성 발라드 ’버릇처럼 셋을 센다’로 돌아오는 KCM은 이번 앨범활동에 이어 콘서트, 방송, 예능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팬들과 만날 예정인가 하면 본인의 곡들로 구성된 뮤지컬 프로젝트를 기획중에 있는 것으로 전해져 올 한해 행보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