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북마크] ‘나는 트로트 가수다’ 박서진·조항조 실검 장악→첫방 터졌다

입력 2020-02-06 09:2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나는 트로트 가수다’ 박서진·조항조 실검 장악→첫방 터졌다

MBC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다’가 첫 방송부터 높은 시청률과 뜨거운 화제성으로 온라인을 장악했다.

5일 첫 방송된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평균 시청률 3.051%(전 채널 합산, 닐슨 코리아 전국 가구 기준), 최고 시청률 3.907%에 달하는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특히 방송 당시 주요 포털 사이트에서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물론 박서진, 조항조 등 출연진 모두 실시간 검색어 순위 1위를 휩쓸며 온라인을 장악, 프로그램의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다.

이날 첫 방송에서는 트로트 가수 7인 조항조, 김용임, 금잔디, 박구윤, 박혜신, 조정민, 박서진의 첫 경연 무대가 펼쳐졌다. 소름 돋는 무대의 향연으로 객석을 눈물바다로 만들었고 시청자들에게도 진한 감동을 안겼다.

불꽃 튀는 첫 경연 무대 후 MC 이덕화가 1차 경연 순위를 공개했다. ‘어매’를 부른 박서진이 1위를 차지했고 금잔디, 조정민이 6, 7위를 기록하며 탈락 위기에 놓였다. 과연 금잔디, 조정민이 2차 경연에서 반전 결과를 만들 수 있을지 2화에 대한 기대감이 이어졌다.

한편 ‘나는 트로트 가수다’는 12일 2차 경연을 펼친다. 1차, 2차 경연의 점수를 합해 첫 번째 탈락자가 결정된다.

첫 방송부터 시청률, 화제성을 모두 잡은 ‘나는 트로트 가수다’. 탈락자가 결정될 2차 경연 무대와 새로 합류할 트로트 가수는 12일 밤 10시 MBC에브리원 ‘나는 트로트 가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