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표결과

‘대포 시리즈’ 벼르는 두 거포… 두산-키움 22일부터 한국시리즈

이헌재 기자 , 김배중 기자

입력 2019-10-22 03:00:00 수정 2019-10-22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닫기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력 차이 없어 경기마다 팽팽, 홈런으로 승부 갈릴 가능성 커
양팀 4번 김재환-박병호 주목
김재환 “정규시즌 부진 씻을 기회”… 박병호 “PO 침묵서 깨어날 때 됐다”
첫판 선발 린드블럼-요키시 격돌




2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막을 올리는 2019 KBO리그 한국시리즈(7전 4선승제)에서는 정규시즌 1위 두산과 3위 키움이 맞붙는다.

양 팀은 시즌 막판까지 치열한 선두 다툼을 벌였다. 두산이 끝내 정규시즌 우승을 차지했지만 키움과의 승차는 2경기밖에 나지 않았다. 오히려 상대 전적에서는 키움이 두산에 9승 7패로 앞섰다.

투타 전력에서도 두 팀은 큰 차이가 없다. 키움이 팀 타율 1위(0.282)이고 두산은 3위(0.278)다. 팀 평균자책점은 두산이 2위(3.51), 키움이 3위(3.61)다.

매 경기가 결승이나 마찬가지인 한국시리즈에서는 구위가 좋은 투수들이 등판한다. 투수 교체 타이밍도 빠르다. 정규시즌과 달리 많은 득점을 기대하기 어렵다.

이 때문에 승부는 종종 큰 것 ‘한 방’에서 결정되곤 한다. 홈런만큼 확실한 득점 루트는 없다. 언제든 홈런을 칠 수 있는 양 팀의 4번 타자인 김재환(두산)과 박병호(키움)의 방망이에 승부가 갈릴 공산이 크다.

지난해 박병호를 누르고 홈런왕에 오른 김재환은 이번 한국시리즈를 단단히 벼르고 있다. 김재환은 지난해 SK와의 한국시리즈 때 옆구리 통증으로 3차전 이후 제 몫을 하지 못했다. 중심 타자가 빠진 두산은 결국 우승 트로피를 SK에 내줘야 했다.

김재환은 저반발 공인구가 도입된 올해 정규시즌에서는 15홈런으로 부진했다. 지난해 44홈런의 3분의 1가량으로 줄어들었다. 이래저래 이번 시리즈는 김재환에게는 자존심 회복의 무대다.

올해 홈런왕(33개)에 복귀한 박병호는 LG와의 준플레이오프에서 결정적인 홈런 3개를 때려내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SK와의 플레이오프 3경기에서는 홈런 없이 타율 0.182(11타수 2안타)로 침묵했지만 언제든 홈런포를 쏘아 올릴 수 있다.

1차전 선발로 두산은 린드블럼, 키움은 요키시를 내세운 가운데 김재환과 박병호가 상대 선발 투수들에게도 강한 면모를 이어갈지 관심사다. 박병호는 올해 정규시즌에서 린드블럼을 상대로 2개의 홈런을 포함해 9타수 3안타(타율 0.333)를 때렸다. 김재환 역시 요키시에게 1홈런을 포함해 12타수 4안타(타율 0.333)로 강했다.

김태형 “4승 2패” 장정석은 “4승 1패” 21일 열린 한국시리즈 미디어데이에서 양 팀 사령탑이 몇 차전에서 우승팀이 가려질지 손가락으로 표시하고 있다. 7전 4선승제의 한국시리즈에서 김태형 두산 감독(왼쪽)은 6차전, 장정석 키움 감독은 5차전 승부를 예상했다. 김진환 스포츠동아 기자 kwangshin00@donga.com
두산 지휘봉을 잡은 2015시즌 이후 5년 연속 팀을 한국시리즈로 이끈 김태형 감독은 21일 미디어데이에서 “정규시즌 마지막에 극적으로 1위를 확정한 좋은 기운을 받아 꼭 우승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창단 후 첫 한국시리즈 우승에 도전하는 장정석 키움 감독은 “그동안 김재환에게 장타를 맞으면 큰 재미를 못 본 거 같다. 이번 시리즈에서는 김재환을 최대한 막을 수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헌재 uni@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 블로그·김배중 기자
추천해요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댓글쓰기

응답하라 2016 유권자가 간다. 공약을 제안해 주세요. 정당과 후보들에게 전달해 드립니다.

  • 공약은 알게는데 구체적으로 어떻게 실현시킬것인지 써있지가 않다. 초등학생도 계획표인가?

  • 동아닷컴

    부동산 등기 특별법 제정 촉구

  • 동아닷컴

    국민연금을 갖고 표심을 얻으려는 야권

  • 정리해고 요건강화

  • 동아닷컴

    정치도 제대로 된 공부와 연구를 하는 국민대표의 장을 만들자!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국제

사회

스포츠

연예

댓글이 핫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