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이후, 모든 결과가 다 정상”…기적 일어나나
더보기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이후, 모든 결과가 다 정상”…기적 일어나나

뉴스1입력 2019-11-20 14:08수정 2019-11-20 15: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철민 페이스북 © 뉴스1

“여러분의 사랑으로 기적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개그맨 김철민은 현재 폐암 4기를 선고받고 많은 응원을 받으며 동물용 구충제인 펜벤다졸을 복용 중이다.

김철민은 “페친 여러분 반갑습니다”며 한층 밝아진 모습을 공개했다.


김철민은 20일 자신의 SNS에 “펜벤다졸을 7주째 복용 중이며 오늘 혈액검사 결과가 나왔다는 다 정상이다”며 “구충제를 복용하기 전 간 수치는 34였는데 현재는 17로 더 낮아졌다”며 건강이 호전되고 있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그는 “간에는 무리가 없다는 것”이며 “다른 부분도 다 좋아졌다는 걸 공개한다”고 말했다.

17번의 방사선과 항암치료, 구충제 복용, 양평 요양원의 좋은 환경이 건강호전의 요인으로 꼽았고 “여러분의 큰 기도가 저에게 도움이 되는 것 같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 그는 “끝까지 잘 치료 받아 이르면 내년 봄엔 대학로에서 기타를 들고 나가 공연할 수 있길 바란다”며 “다들 건강하시라”고 말했다.

펜벤다졸은 개 구충제로 사용되는 벤즈이미다졸의 일종으로 위장에 기생하는 회충, 기생충, 촌충 등의 박멸에 사용된다.

한편, 암 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소문이 퍼진 개 구충제 ‘펜벤다졸’ 복용 후기를 영상으로 만들어 올리던 유튜버가 최근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