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다음

1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KT 위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서 1회초 무사 1,2루 KT 박경수가 다이빙캐치로 잡아 병살 처리한 후 기뻐하고 있다. 고척 |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