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2021 부산청춘드림카 사업에 ‘르노 조에’ 70대 지원

입력 2021-07-27 11: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부산시와 함께 교통취약지역 내 청년 취업 장려를 위해 시행 중인 부산청춘드림카사업 2차 선발자 35명에게 27일부터 전기차 ‘르노 조에’를 전달한다. 1차 35명을 포함해 총 70대를 지원한다.

2021 부산청춘드림카지원사업은 대중교통 여건이 취약한 동·서부산권 산업단지에 신규 취업한 청년들에게 최대 2년간 전기차를 제공하고 차량 임차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월 20만 원대의 저렴한 비용으로 전기차를 운용할 수 있어 사회초년생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황은영 르노삼성자동차 커뮤니케이션본부장은 “르노 조에가 청년들의 출퇴근 뿐 아니라 기업의 인력난 해소, 환경까지 부산지역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