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세계 철강업계 이끈다”…세계철강협회 회장단 선임

입력 2021-10-14 13:3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최정우 포스코 회장

포스코가 올해 3월 포항에 개관한 Park1538 전경. Park1538은 홍보관과 역사박물관, 명예의 전당, 수변 공원 등을 테마공원 형태로 조성한 복합문화공간으로 포스코와 철강 산업의 역사와 현재, 미래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다. 사진제공|포스코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세계철강협회 집행위원)이 세계철강협회(worldsteel) 회장단으로 선임됐다. 포스코는 13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회원사 연례회의에서 최정우 회장이 인도 JSW(Jindal Steel Works Limited)의 사쟌 진달 회장, 중국 하북강철집단(Hebei Iron & Steel Group)의 우용 부회장과 함께 회장단으로 선임됐다고 14일 밝혔다.

세계 철강업계 탄소중립 주도

세계철강협회 회장단은 회장 1명과 부회장 2명, 총 3인으로 구성된다. 임기는 3년이다. 첫 해 부회장 직을 1년간 맡고, 다음 1년동안 회장 직을 수행한다. 마지막 3년 차에는 다시 1년간 부회장 직을 이행한다.


이에 따라 최 회장은 내년 10월 세계철강협회 총회 개최 시까지 1년간 신임 부회장 역할을 맡게 되며, 2022년 10월부터 1년간은 회장으로서 전세계 철강업계를 이끌어간다.


포스코 역대 회장중에는 1996년 김만제 전 회장, 2007년 이구택 전 회장, 2013년 정준양 전 회장이 세계철강협회 회장에 선출되었으며, 권오준 전 회장은 2017년 부회장에 선출된 바 있다.


최 회장은 지난 6일 철강업계 최초로 수소환원제철 기술을 논의하는 HyIS(Hydrogen Iron & Steel Making Forum 2021) 포럼을 성공적으로 주최하는 등 세계 철강업계의 탄소중립을 적극적으로 주도해왔고, 포스코가 세계철강협회 내 중요 태스크포스인 철강 메가트렌드 전문가 그룹 위원장과 강건재 수요증진 협의체 위원장을 맡는 등 협회 내에서 꾸준한 리더십을 발휘해 온 것을 높게 평가 받아 회원사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스틸리 어워드서 기술혁신·커뮤니케이션 등 수상

포스코는 이날 연례회의에서 함께 발표된 제 12회 스틸리 어워드(Steelie Awards)에서 기술혁신·커뮤니케이션 프로그램 등 2개 부문 수상했다.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포스코가 기술혁신 및 지속가능성 부문에서 총 6차례에 걸쳐 수상한 바 있으며, 올해는 총 5개 부문에서 최종 후보에 올라 ▲기술혁신 ▲커뮤니케이션 프로그램 등 2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기술혁신 부문에서는 이산화탄소 저감이 가능한 기가스틸 롤스탬핑 신성형공법 세계 최초 개발 및 국내외 협업을 통한 양산화 등을 높이 평가받았다. 기가스틸은 인장강도 1GPa 이상의 초고강도 경량강판으로 1mm² 면적당 100kg 이상의 하중을 견딜 수 있어 내구성과 안전성이 뛰어나 ‘꿈의 자동차용 강판’이라고 불린다.


포스코는 친환경차 시장 확대, 차체 경량화 요구 등 자동차산업의 메가트렌드 변화에 대응하고자 지난 2017년부터 약 5000억 원을 순차적으로 투자해 광양제철소 부지내 기가급 강재 제조설비를 신·증설해왔으며 지난 달 기가스틸 100만톤 생산체제를 구축했다.


커뮤니케이션 프로그램 부문에서는 올해 3월 포항에 개관한 복합문화공간인 Park1538을 중심으로 한 온-오프라인 연계 커뮤니케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철의 심미성과 미래 기술력을 창의적이고 혁신적으로 담아낸 성과를 인정받았다.


한편 포스코는 글로벌 철강 수요 증가에 힘입어 창사 이래 첫 3조 원대 분기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포스코의 분기 영업이익이 3조 원을 넘어선 것은 1968년 창사 이래 처음이다. 연결 기준 3분기 영업이익은 3조1100억 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364.18%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매출은 20조6100억 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44.53% 증가했다. 포스코는 오는 25일 3분기 컨퍼런스콜 방식으로 기업설명회를 열어 구체적인 실적을 공개할 예정이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