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르골프 ‘씬 다운(Thin Down) 기술’ 적용 경량패딩 출시

입력 2021-10-27 08: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엘르골프가 새롭게 출시한 경량패딩을 선보이고 있는 KLPGA 간판 스타 임희정. 사진|엘르골프

엘르골프가 27일 ‘씬 다운(Thin Down) 기술’이 적용된 경량패딩을 출시했다.

겨울 라운드 시 추위를 막기 위한 많은 의류 아이템이 있지만 가장 보편적이면서도 인기있는 것이 패딩. 패딩은 활동성과 보온성, 두 가지를 모두 잡을 수 있느냐가 중요하다. 각 브랜드마다 특유의 부피감을 완화해주는 다운 압축기술 및 발열 신소재 개발에 집중하고 있는 이유다.

씬다운(Thin Down) 기술이 적용된 엘르골프의 새 경량패딩은 타 제품에 비해 매우 슬림하고, 다운 빠짐의 염려도 없다. 열이 빠져나가는 재봉선인 콜드스팟을 제거하면서 보다 강화된 보온성과 함께 다양한 디자인 구현이 가능해졌다.

엘르골프는 이 외에도 튜브다운 기술이 적용된 발열 볼 패딩, 셀 패딩 등 보온 기능에 중점을 둔 소재의 신제품들을 연이어 출시한다. 이전보다 높아진 신축성과 우수한 발수 기능을 갖췄다는 것이 엘르골프의 설명.

엘르골프는 태양광을 흡수하고 인체의 원적외선에 반응해 열을 내는 발열프린트 안감, 발열원사를 사용한 스웨터 등 다양한 소재들의 기능적 강점을 살린 골프웨어를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패딩 뿐 아니라 방한모자, 귀마개, 머플러, 발토시 등 다양한 악세서리 제품들도 출시를 앞두고 있다. 본격 동절기에 앞서 선보이는 엘르골프의 방한용 신제품들은 전국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DLM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및 구매가 가능하다.

엘르골프 마케팅 관계자는 “다가올 위드 코로나와 함께 변화하게 될 우리의 야외일상과 필드생활 속에서 방한기능, 스타일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싶은 골퍼들을 위해 연구개발한 제품들이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도헌 기자 dohone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