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환, 조카 최초 공개 “삼촌 바보인가봐” 굴욕 (신랑수업)

입력 2022-05-18 21: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제공=채널A ‘신랑수업’

박태환이 채널A ‘신랑수업’을 통해 두 조카 태희-태은 양을 최초 공개한다.

박태환은 18일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16회에서 두 조카를 집으로 초대해 하루를 함께 보낸다. 이틀 전 생일을 맞은 누나와 매형의 데이트를 위해 조카들을 도맡기로 자처한 것이다.

먼저 박태환은 조카들이 도착하기 전, 달걀 지단과 당근, 시금치, 등 각종 김밥 재료를 척척 준비하며 ‘요섹남’의 면모를 뽐낸다. 화면을 지켜보던 ‘요리 마스터’ 이승철조차도 “김밥은 손이 많이 가서 나도 안 해봤다”며 감탄한다. 더욱이 조카들의 ‘최애 메뉴’를 위해 불고기 양념을 직접 재워 숙성까지 시키는 정성에, 홍현희는 “내가 엄마라면 장가 못 보낸다”라며 애정을 표현한다.

잠시 후 누나에게 조카들을 인솔받은 박태환은 “오늘은 자기 스타일로 하는 거야~”라며 각자의 취향에 맞춘 셀프 김밥 만들기에 도전, 재료들을 골고루 먹이며 능숙한 육아 실력을 뽐낸다. 더욱이 누나의 미션에 따라 조카들의 숙제 지도까지 도와주는데, 9세 태은 양의 수학 문제를 함께 풀다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 “삼촌 바보인가 봐!”라는 놀림을 받은 육아 결말에 시선이 모인다.

제작진은 “‘신랑수업’의 모범생 박태환이 흠잡을 데 없는 육아 만렙 면모로 신랑점수를 대거 획득, 김준수-영탁-모태범의 ‘폭풍 질투’를 자아냈다. 이와 함께 박태환의 조카들은 ‘삼촌이 신랑으로 어때 보이냐’는 질문에 뜻밖의 반전 답변을 건네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엄마가 모르는 ‘일탈’을 감행하기도 하며, 밤늦게까지 이어진 박태환과 조카들의 잊지 못할 하루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신랑수업’ 16회는 18일(오늘) 밤 9시 20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