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 배강률, 음주운전으로 경찰 조사…28일 KBL 재정위서 징계논의

입력 2022-06-27 17:0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DB 배강률. 스포츠동아DB

프로농구 원주 DB 배강률이 음주운전 사고를 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DB 구단은 27일 공식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배강률이 지난 주말 음주운전 사고 직후 구단에 자진신고를 해왔다. 현재 경찰조사 중”이라며 “구단은 연맹과 팬 여러분께 해당 사실을 먼저 알려드리며, 소속 선수가 음주운전을 한 사실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고 고개를 숙였다.

구단은 금명간에 상벌위원회를 열고 징계 절차를 밟을 예정이며, “향후 구단 내 철저한 교육과 관리를 통해 재발 방지에 만전을 기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KBL도 징계 절차에 착수했다. KBL은 같은 날 “28일 오전 11시 논현동 KBL센터에서 제27기 제5차 재정위원회를 개최, 배강률의 음주운전 사고에 대해 심의한다”고 밝혔다.

배강률은 2014시즌 서울 삼성에서 프로에 첫발을 내디뎠고, 2021~2022시즌 DB에선 7경기에 출전해 평균 0.3점·1.0리바운드를 기록했다.

강산 기자 posterbo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