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국 “재혼하신 부모님, 싸우다 노인학대로 신고…”

입력 2019-11-18 12: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최국 “재혼하신 부모님, 싸우다 노인학대로 신고…”

개그맨 최국이 재혼으로 인연을 맺으신 부모님의 남다른 부부싸움을 털어놨다.

최국은 16일 방송된 MBN '동치미'에서 "우리 아버지랑 어머니는 재혼을 하셨다. 그래서 지금이 신혼이다. 그런데 신혼 때 또 부부싸움을 많이 하지 않냐?"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최국은 "문제는 두 분이 싸우기만 하면 며느리에게 전화를 한다는 점이다. 한 번 전화를 하면 4시간씩 하소연을 하시더라"면서 "결국 내가 말리기 위해 아버지께 전화를 걸었다. '신혼인데 왜 이렇게 싸우시냐?'고 물었더니, 아버지는 또 나름의 논리로 하소연을 하시더라. 그런데 싸움을 하다가 아버지가 어머니를 고소를 하셨다더라. 대체 무엇으로 고소를 했냐고 물으니 '노인학대'라고 하셨다"고 고백해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최국은 "물론 그 다음날 두 분은 화해를 하셨다. 칼로 물 베기니까"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사진|MBN '동치미'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