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김정렬 “동안 비결은 성형수술” 너스레

입력 2019-11-19 09: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아침마당’ 김정렬 “동안 비결은 성형수술” 너스레

개그맨 김정렬이 화려한 입담을 자랑했다.

김정렬은 19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 독보적인 ‘숭구리당당 숭당당’ 개그를 선보이며 스스로를 소개했다. 함께 게스트로 출연한 김학래는 김정렬에 대해 “정말 독특하다. 오로지 하체만 가지고 개그한다”고 칭찬했다.

남다른 유연성에 MC들은 “무릎 관절은 괜찮으냐”고 물었고 김정렬은 “많은 어머니들이 나만 보면 무릎을 걱정한다. 사람 다리인가 싶어 만지는 분도 있다. 아직은 멀쩡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 “39년 동안 시종일관 이것만 했다. 남자가 이랬다저랬다 하면 안된다”고 말했다.

이날 김재원 아나운서는 김정렬의 동안 외모를 칭찬하며 “옛날과 똑같다. 어쩜 이렇게 젊어 보이냐”고 물었다. 이에 김정렬은 “오늘 새벽에 성형수술을 했다. 요즘 기술이 좋더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